98 겨울 (14호)

 

 

차례

 

 

01  피천득    그들

02  이응백    말이라는 것            

03  박재식    하루살이의 죽음

04  허세욱    등대

05  고봉진    성냥 파는 소녀

06  김수봉    소문考

07  김정식    능금좀 데워다오

08  이농무    주목을 기르며

09  이종수    understand를 이해하기에는

10  정선모    새벽 운동장

 

11 <합평>   정지용의 ‘愁誰語 Ⅳ-2(새옷)

   

12  정봉구    분별없는 호기심

13  유경환    꿈

14  반숙자    나무 가슴

15  안인찬    왜 새들이 겨울에 남쪽으로 날아가는가?

16  권일주    파장(罷場)머리

17  염정임    말

18  김선식    깊고도 깊은 것이

19  허창옥    바다에서 5 -새 발자국

20  유혜자    近園隨筆과 自由      - 평론 -

21  고임순    聞香樓에서

22  박연구    짧은 생각 두 가지

23  김진식    수수꽃다리

24  오희숙    목요일의 나들이길

25  김흥영    Y에게

26  김수현    소나기

27  안순선    나에게는 아직도

28  유인순    흔적

< 초회 추천>

29  고인숙    도련님                

30  추천사

31 <편집 후기>